<언론> 이정훈 교수 “대면 예배 금지 대처, 지자체장 설득하고 타업종과 연대해야”

사무국
2021-08-09
조회수 588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▲엘정책연구원 이정훈 교수(울산대 법철학). ⓒ크리스천투데이 DB 



이정훈 울산대 교수(엘정책연구원장)가 코로나19 방역을 빌미로 대면 예배를 제한하고 있는 정부를 상대로 보다 전략적 대응을 할 것을 요청했다.

이 교수는 4일 ‘불공정 정치방역과 싸우는 교회의 전략’이라는 제목의 유튜브 영상을 통해 “‘형평성에 어긋난다, 불공정한 정치방역이다’라는 데 동의한다”면서도 “중요한 것은 불공정 정치방역과 어떻게 싸울 것인가”라고 했다.

그는 “(다른 업종과) 연대할 수 있어야 이긴다”며 “‘기독교인들에게는 출석해서 예배 드리는 게 굉장히 소중한 문제구나’, ‘피해자들끼리 뭉치자’ 이런 분위기가 만들어져야 한다”고 했다.


이어 대면예배 제한에 대한 가처분 신청보다는 서울시장 등 지방자치단체장에게 의학적·법률적 부당성을 전달해 정치적으로 협상하는 방식을 택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었을 것이라는 아쉬움을 나타냈다.

그러면서 “시장(지자체장)의 입장에선 정치적으로 교회를 완전히 적으로 만들고 싶지는 않을 것”이라며 “그것을 활용해 유권자인 교인들이 단합된 모습을 보이고 협상의 창구를 항상 열어놔야 한다”고 말했다.


구독신청

<저작권자 ⓒ '종교 신문 1위' 크리스천투데이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 

[출처]  크리스천투데이  : https://www.christiantoday.co.kr/news/341689

후원계좌 : 하나 445-910016-12105 피엘아이

피엘아이

대표 : 이정훈 | 사업자등록번호 : 102-82-69091
주소 : 서울특별시 동작구 노량진로12길 15-3, 1층 101호 (노량진동)

전화번호 : 010-8121-1948 | E-mail : elipolicy1948@gmail.com 

Copyright ⓒ 피엘아이